본문 바로가기
  • 태백산 설경
가을 속으로

우곡사 은행나무

by 두리/영우 2022. 11. 23.

 

 

진영 우곡사에서...

 

 

클릭해서 보세요.

 

 

우곡사 경내를 들어서는 초입에는 벼락맞은 은행나무 한 그루가 서 있다

 

. 둘레가 네 아름이나 되고 키가 30m를 넘었다고 전하지만

 

지금은 속이 시커멓게 타버린 채 두 길 높이 이상은 자취도 남지 않았다

 

. 그러나 신기한 것은, 벼락을 맞은 부분은 불에 타서 까맣게 죽고 말았지만

 

바로 그 옆자리에 새로운 싹을 틔워 줄기를 올리고 있다는 것이다!

'가을 속으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투구봉 아침  (1) 2022.12.01
진안 ic  (0) 2022.11.25
부귀산 운해  (0) 2022.11.21
메타세콰이어숲길  (1) 2022.11.19
운곡서원 은행나무  (1) 2022.11.16

댓글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