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  • 부귀산 운해
내마음 좋은글

그저 그립다 말 한마디

by 두리/영우 2009. 6. 29.

 

그저 그립다 말 한마디 /조병화

< 그저 그립다 말 한마디 >

나의 밤은 당신의 낮
나의 낮은 당신의 밤

세월을 이렇게 하루 앞서 사는
나의 세월 그 만큼, 인생이라는 세월을
당신보다 먼저 살아가는 세월이어서

세상의 쓰라린 맛을
먼저 맛보고 지나가는 세월이지만
당신에게 전할 말이란 한 마디뿐이옵니다

그저 그립습니다

세상엔 천둥벼락이 하두 많아서
아침에 천지가 변하는 수도 있어
한치 앞 모르는 인생을 살아가는 나로서

찌, 소원같은 것을 하겠습니까만
내게 남은 말 한 마디는
그저 당신이 그립습니다

그저 당신이 그립습니다

-조병화-


'내마음 좋은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  (0) 2009.07.07
날 웃게 만드는 당신  (0) 2009.07.01
젊었을때는 인생이  (0) 2009.06.10
아무것도 갖지 않은 사람은 행복합니다   (0) 2009.06.06
사랑한다. 친구야  (0) 2009.06.02

댓글0